default_news_ad2

[그 여자의 바다 111회 예고] 최성재, 박찬환 도움으로 김승욱에 대한 반격 시작

기사승인 2017.07.31  06:36:47

공유
default_news_ad1

‘그 여자의 바다’ 예고가 공개됐다.

31일 방송되는 KBS 2TV 아침드라마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에서 김선우(최성재 분)와 윤수인(오승아 분)은 강명한(박찬환 분)의 도움에 힘입어 정재만(김승욱 분)과 최정욱(김주영 분)에 대한 반격을 준비한다.

야망과 돈에 눈이 먼 정재만은 최정욱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강명한에게서 들은 새로운 투자를 감행하려 한다.

한편 달자(김도연)는 자신에게 그 어느 때보다 살가운 대봉(조선형) 모를 보며, 그간 숨겨온 비밀이 탄로 날까 불안해한다.

예고 캡처

KBS 2TV 아침드라마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 111회는 31일 오전 9시에 방송된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LIVE 포토+
1 2 3 4
item4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LIVE 영상+
1 2 3
item4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