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Movie] '미드나잇 버스 (ミッドナイト・バス)' - 인생의 긴 터널을 지나는 모두의 이야기 2/4 개봉

기사승인 2021.01.13  10:55:19

공유

- 이부키 유키의 동명 소설 영화화

2021년 새해, 잊지 못할 따뜻한 위로와 감동을 선사할 영화 <미드나잇 버스>가 오는 2월 4일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미드나잇 버스>는 도쿄와 니가타를 오가는 심야버스 운전기사 ‘리이치’에게 이혼으로 흩어진 가족들이 각자의 문제를 안고 ‘리이치’가 있는 니가타로 돌아오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올겨울 극장가를 찾아올 영화 <미드나잇 버스>는 제27회 야마모토 슈고로 상, 제151회 나오키 산주고 상 후보에 오르며 섬세한 문체와 감수성으로 사랑받은 이부키 유키의 동명 소설을 영화화해, 버스기사 ‘리이치’를 중심으로 흔들리는 인생의 갈림길 위에서 갈등하는 인물들을 따뜻하게 보듬고 위로하는 휴먼 드라마를 그려냈다. 제30회 도쿄국제영화제 특별 초청작 선정은 물론 제17회 뉴욕아시아영화제, 제8회 북경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되어 일찍이 작품성과 화제성을 인정받기도 했다. 특히, 메가폰을 잡은 타케시타 마사오 감독은 오바야시 노부히코, 에드워드 양, 히가시 요이치 등 세계적인 거장들의 조감독 생활을 거치며 차분히 경력을 쌓아왔기에 더욱 영화 팬들의 관심과 기대가 크다. 또한,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전방위 활약을 펼치며 제2의 연기 인생을 열고 있는 하라다 타이조가 감독의 장편 데뷔작 <점프>에 연이어 타이틀롤을 맡았다. 하라다는 한 남자로서, 그리고 가족을 지키는 부성을 오가며 복잡다단한 감정 변화를 섬세하게 짚어내며 인상적인 연기를 펼쳐 관객들의 지친 마음을 어루만지며 깊은 공감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한편, 개봉 소식과 함께 공개된 <미드나잇 버스> 메인 포스터는 영화의 특별한 감성이 돋보이는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동이 터 오르기 전 텅 빈 도로를 달리는 심야버스의 모습과 함께, 아름답고 웅대한 니가타의 설경을 바라보고 있는 ‘리이치’와 ‘시호’ 두 사람의 모습이 보여져 궁금증과 동시에 겨울의 정취와 설렘을 자아낸다. 여기에 ‘인생의 긴 터널을 지나는 우리 모두의 이야기’ 라는 카피가 어우러져 영화가 전할 따뜻한 위로와 감동의 메시지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시킨다.

삶에 찾아온 아픔과 실연으로 지친 우리에게 가장 따스한 위로와 감동을 전해줄 영화 <미드나잇 버스>는 오는 2월 4일 극장에서 관객들과 만난다.

* About movie

제    목: 미드나잇 버스

원    제: ミッドナイト・バス

감    독: 타케시타 마사오

출    연: 하라다 타이조, 야마모토 미라이, 코니시 마나미, 아오이 와카나, 나나세 코우

러닝타임: 156분

관람등급: 12세이상관람가

수    입: ㈜미디어캐슬

배    급: ㈜라이크콘텐츠

개    봉: 2021년 2월 4일

* Synopsis

“긴 밤을 지나면 어김없이 아침이 기다린다”

니가타와 도쿄를 왕복하는 심야 고속버스 운전기사 ‘리이치’

니가타에 살고 있는 그는 도쿄에서 식당을 운영하는

애인 ‘시호’ 와의 만남을 가지며 소소한 일상을 보낸다.

어느 날, 도쿄에 사는 아들 ‘레이지’가 직장을 그만두고 니가타로 돌아오고,

‘리이치’가 운행하는 버스에 16년 전 이혼한 아내 ‘미유키’가 승차하는데…

흔들리는 인생의 기로에서 다시 만난 이들은 과연 어디로 향하게 될까?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