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 스타] 고리키 아야메 (剛力彩芽), "SSFF & ASIA 2020" 오프닝 세레모니 참석

기사승인 2020.09.17  11:27:18

공유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여배우 고리키 아야메(28)가 16일 도쿄 시부야구 메이지 진구 회관에서 열린 쇼트필름 페스티벌 & 아시아 2020 오프닝 세리머니에 참석했다.

취재진이 모인 행사에 모습을 보인 것은 8월 31일 18년간 소속된 오스카 프로모션을 퇴사한 뒤 처음이다. 독립 후 첫 여배우업으로서 일본인 감독을 서포트하는 「크리에이터즈 지원 프로젝트」로 제작되는 단편영화 3편에 주연한 사실을 생생하게 보고했다.

차분한 화장으로 등단한 그녀는 "정말로 재차 이런 멋진 프로젝트에 참가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합니다"라고 웃는 얼굴로 인사했다.

그녀가 주연한 세 편의 예고편이 차례로 선보였고, 이 중 한 편은 임신부로 등장. "불안하다고 할까 긴장되긴 했지만 세 작품, 전혀 극이 달라서 정말 즐거웠습니다. 실은 굉장히 짧은 기간에 찍은 3작품에 출연시켜 주었기 때문에, 캐릭터를 바꾸어 가는 것에 불안했습니다"라고 연기한 촬영을 되돌아 보았다.

이 작품들은 모두 내년 공개 예정이며 "여러분이 힘을 합해 노력했으므로 많은 분이 봐 주셨으면 합니다. 새로운 도전을 했습니다. 기대해 주세요"라고 어필했다.

[Photo(C)Toshiki Aoyama]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